마 27:46 제 구시 즈음에 예수께서 크게 소리질러 가라사대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하시니 이는 곧 나의 하나님, 나의 하나님,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 하는 뜻이라


[ 시 22:1 ]  내 하나님이여 내 하나님이여 어찌 나를 버리셨나이까 어찌 나를 멀리하여 돕지 아니하옵시며 내 신음하는 소리를 듣지 아니하시나이까
[ 시 71:11 ]  이르기를 하나님이 저를 버리셨은즉 따라 잡으라 건질 자가 없다하오니
[ 사 53:10 ]  여호와께서 그로 상함을 받게 하시기를 원하사 질고를 당케 하셨은즉 그 영혼을 속건제물로 드리기에 이르면 그가 그 씨를 보게되며 그 날은 길 것이요 또 그의 손으로 여호와의 뜻을 성취하리로다
[ 애 1:12 ]  무릇 지나가는 자여 너희에게는 관계가 없는가 내게 임한 근심 같은 근심이 있는가 볼지어다 여호와께서 진노하신 날에 나를 괴롭게 하신 것이로다
[ 마 11:14 ]  만일 너희가 즐겨 받을진대 오리라 한 엘리야가 곧 이 사람이니라
[ 히 5:7 ]  그는 육체에 계실 때에 자기를 죽음에서 능히 구원하실 이에게 심한 통곡과 눈물로 간구와 소원을 올렸고 그의 경외하심을 인하여 들으심을 얻었느니라
 


기독출판 소금은 리디북스  |  구글북스  |  아이북스를 통해 전자책을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