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이국한문 – 요한계시록 18장

[ 장 선택 ]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1 이 일 後(후)에 다른 天使(천사)가 하늘에서 내려오는 것을 보니 큰 權勢(권세)를 가졌는데 그의 榮光(영광)으로 땅이 환하여지더라

2 힘센 音聲(음성)으로 외쳐 가로되 무너졌도다 무너졌도다 큰 城(성) 바벨론이여, 鬼神(귀신)의 處所(처소)와 各種(각종) 더러운 靈(영)의 모이는 곳과 各種(각종) 더럽고 可憎(가증)한 새의 모이는 곳이 되었도다

3 그 淫行(음행)의 震怒(진노)의 葡萄酒(포도주)를 因(인)하여 萬國(만국)이 무너졌으며 또 땅의 王(왕)들이 그로 더불어 淫行(음행)하였으며 땅의 商賈(상고)들도 그 奢侈(사치)의 勢力(세력)을 因(인)하여 致富(치부)하였도다 하더라

4 또 내가 들으니 하늘로서 다른 音聲(음성)이 나서 가로되 내 百姓(백성)아 거기서 나와 그의 罪(죄)에 參與(참여)하지 말고 그의 받을 災殃(재앙)들을 받지 말라

5 그 罪(죄)는 하늘에 사무쳤으며 하나님은 그의 不義(불의)한 일을 記憶(기억)하신지라

6 그가 준 그대로 그에게 주고 그의 行爲(행위)대로 갑절을 갚아주고 그의 섞은 盞(잔)에도 갑절이나 섞어 그에게 주라

7 그가 어떻게 自己(자기)를 榮華(영화)롭게 하였으며 奢侈(사치)하였든지 그만큼 苦難(고난)과 哀痛(애통)으로 갚아 주라 그가 마음에 말하기를 나는 女皇(여황)으로 앉은 者(자)요 寡婦(과부)가 아니라 決斷(결단)코 哀痛(애통)을 當(당)하지 아니하리라 하니

8 그러므로 하루 동안에 그 災殃(재앙)들이 이르리니 곧 死亡(사망)과 哀痛(애통)과 凶年(흉년)이라 그가 또한 불에 살라지리니 그를 審判(심판)하신 主(주) 하나님은 强(강)하신 者(자)이심이니라

9 그와 함께 淫行(음행)하고 奢侈(사치)하던 땅의 王(왕)들이 그 불붙는 煙氣(연기)를 보고 爲(위)하여 울고 가슴을 치며

10 그 苦難(고난)을 무서워하여 멀리 서서 가로되 禍(화) 있도다, 禍(화) 있도다, 큰 城(성) 堅固(견고)한 城(성) 바벨론이여, 一時間(일시간)에 네 審判(심판)이 이르렀다 하리로다

11 땅의 商賈(상고)들이 그를 爲(위)하여 울고 哀痛(애통)하는 것은 다시 그 商品(상품)을 사는 者(자)가 없음이라

12 그 商品(상품)은 金(금)과 銀(은)과 寶石(보석)과 眞珠(진주)와 細麻布(세마포)와 紫朱(자주) 옷감과 緋緞(비단)과 붉은 옷감이요 各種(각종) 香木(향목)과 各種(각종) 象牙(상아) 器皿(기명)이요 값진 나무와 眞鍮(진유)와 鐵(철)과 玉石(옥석)으로 만든 各種(각종) 器皿(기명)이요

13 桂皮(계피)와 香料(향료)와 香(향)과 香油(향유)와 乳香(유향)과 葡萄酒(포도주)와 橄欖油(감람유)와 고운 밀가루와 밀과 소와 羊(양)과 말과 수레와 종들과 사람의 靈魂(영혼)들이라

14 바벨론아 네 靈魂(영혼)의 貪(탐)하던 果實(과실)이 네게서 떠났으며 맛있는 것들과 빛난 것들이 다 없어졌으니 사람들이 決(결)코 이것들을 다시 보지 못하리로다

15 바벨론을 因(인)하여 致富(치부)한 이 商品(상품)의 商賈(상고)들이 그 苦難(고난)을 무서워하여 멀리 서서 울고 哀痛(애통)하여

16 가로되 禍(화) 있도다, 禍(화) 있도다, 큰 城(성)이여, 細麻布(세마포)와 紫朱(자주)와 붉은 옷을 입고 金(금)과 寶石(보석)과 眞珠(진주)로 꾸민 것인데

17 그러한 富(부)가 一時間(일시간)에 亡(망)하였도다 各(각) 船長(선장)과 各處(각처)를 다니는 船客(선객)들과 船人(선인)들과 바다에서 일하는 者(자)들이 멀리 서서

18 그 불붙는 煙氣(연기)를 보고 외쳐 가로되 이 큰 城(성)과 같은 城(성)이 어디 있느뇨 하며

19 티끌을 自己(자기) 머리에 뿌리고 울고 哀痛(애통)하여 외쳐 가로되 禍(화) 있도다, 禍(화) 있도다, 이 큰 城(성)이여, 바다에서 배 부리는 모든 者(자)들이 너의 보배로운 商品(상품)을 因(인)하여 致富(치부)하였더니 一時間(일시간)에 亡(망)하였도다

20 하늘과 聖徒(성도)들과 使徒(사도)들과 先知者(선지자)들아 그를 因(인)하여 즐거워하라 하나님이 너희를 伸寃(신원)하시는 審判(심판)을 그에게 하셨음이라 하더라

21 이에 한 힘센 天使(천사)가 큰 맷돌 같은 돌을 들어 바다에 던져 가로되 큰 城(성) 바벨론이 이같이 몹시 떨어져 決(결)코 다시 보이지 아니하리로다

22 또 거문고 타는 者(자)와 風流(풍류)하는 者(자)와 洞簫(동소) 부는 者(자)와 나팔 부는 者(자)들의 소리가 決(결)코 다시 네 가운데서 들리지 아니하고 물론 어떠한 細工業者(세공업자)든지 決(결)코 다시 네 가운데서 보이지 아니하고 또 맷돌 소리가 다시 네 가운데서 들리지 아니하고

23 燈(등)불 빛이 決(결)코 다시 네 가운데서 비취지 아니하고 新郞(신랑)과 新婦(신부)의 音聲(음성)이 決(결)코 다시 네 가운데서 들리지 아니하리로다 너의 商賈(상고)들은 땅의 王族(왕족)들이라 네 卜術(복술)을 因(인)하여 萬國(만국)이 迷惑(미혹)되었도다

24 先知者(선지자)들과 聖徒(성도)들과 및 땅 위에서 죽임을 當(당)한 모든 者(자)의 피가 이 城中(성중)에서 보였느니라 하더라



광고 클릭을 통해 소금성경을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